탁틴내일

  • 로그인
  • 회원가입
  • 인트라넷
  • 사이트맵
 
  • “N번방 가해자 다수 청소년인데” 표준안·코로나19에 휘청이는 성교육(2020.08.19. 쿠키뉴스)
  • 조회 수: 727, 2020-08-21 10:55:17(2020-08-21)
  • 10대의 성범죄가 잔혹하게 진화하고 있다. 성교육 체계 자체를 바꿔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경찰청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본부에 따르면 지난달 2일 기준 디지털 성범죄 가해자 1414명 중 442명(31%)은 10대다. 미성년자를 협박해 불법촬영물을 제작·유포한 가해자 ‘태평양원정대’ 이모군은 중학교 3학년이다. 이군은 조주빈이 운영한 ‘박사방’의 유료 회원이었다가 직접 텔레그램 성착취물 공유방을 운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중생 등을 협박해 성착취물 제작·유포 혐의를 받는 ‘로리대장태범’ 배모군은 만 19세다.


    뉴스 자세히 보기

    http://www.kukinews.com/newsView/kuk202008180374


댓글 0

번호 제목 조회  등록일 
352 483 2020-09-10
727 2020-08-21
350 894 2020-08-12
349 823 2020-08-03
348 764 2020-08-03
347 574 2020-07-27
346 568 2020-07-27
345 740 2020-07-27
344 907 2020-07-27
343 824 2020-07-20
  • 여성가족부
  • 한국청소년단체협의회
  •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 내일신문
  • 한국청소년성문화협의회
  • ECPAT International
  • 인간존중프로그램
  • 서대문여성인력개발센터
  • 푸른숲 출판
  • M.A.C Cosmetics
  • 한경희 생활과학
  • 더 바디샵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