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피해청소년, 법정대리인 통지 없이 경찰에 신고할 수 있어야"(2022.02.22. 내일신문)
  • 조회 수: 3338, 2022-02-23 11:42:39(2022-02-23)
  • #지난해 17세 청소년은 강간 피해를 거주지 인근 경찰서에 신고하러 갔다가 '신고 접수 후 부모님에게 사건 관련해 통지한다'는 담당 수사관의 안내를 듣게 됐다. 피해 청소년은 '부모님이 알게 되면 신고하고 싶지 않다'며 신고를 진행하지 않고 성폭력상담소에 연락했다. 상담원은 경찰서에 방문해 일단 사건 관련 증거채취가 시급하니 신고는 접수하되 보호자 고지를 최대한 미뤄달라고 양해를 구했다. 다음 날 변호사 동행 하에 진술을 위해 경찰서에 방문했지만 경찰에선 법정대리인 통지 의무를 언급했다. 이날 피해자는 결국 진술을 하지 못했다. 2~3주 후 경찰서에서 보호자 통지를 안 하는 방향으로 하겠다고 연락을 했지만 피해자는 이미 신고를 포기한 상태였다.


    뉴스 자세히 보기

댓글 0

번호 제목 조회  등록일 
3338 2022-02-23
596 3072 2022-02-23
595 3007 2022-02-23
594 3028 2022-02-23
593 3025 2022-02-23
592 2942 2022-02-23
591 3054 2022-02-23
590 3144 2022-02-23
589 3349 2022-02-14
588 3118 2022-02-14
  • 여성가족부
  • 한국청소년단체협의회
  •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 내일신문
  • 한국청소년성문화협의회
  • ECPAT International
  • 인간존중프로그램
  • 서대문여성인력개발센터
  • 푸른숲 출판
  • M.A.C Cosmetics
  • 한경희 생활과학
  • 더 바디샵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